필살기를 하나씩 장착해 나가는 Real Hustler! Jay Park!!

0

필자가 ‘박재범’ 을 주목하기 시작한 것은 구석기시대에 존재 했다던 ‘2 p.m’ 시절이 아니고 ‘2 p.m’ 탈퇴 후 솔로 곡인 ‘별’ 이란 곡으로 EP 앨범을 냈던 그 때 였다. 감미로운 그의 목소리와 부드러운 음색은  ‘박재범’ 스스로가 아티스트로 성장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되었다.

그의 초창기 솔로 앨범들을 살펴보면 대부분 보컬이 대부분인 노래들이었고, 필자는 그 앨범들을 들으며 ‘박재범’ 의 음악은 ‘R&B / SOUL’ 에 가깝다는 결론을 내리기로 했다. 그는 원피스의 ‘루피’ 처럼 하나, 둘씩 동료들을 모으기 시작한다. 초창기 앨범들을 작업해줬던 ‘차차 말론’ 을 필두로 프로듀싱과 노래가 가능한 ‘그레이’ , 다재 다능한 랩을 구사하는 ‘쇼 미 더 머니 시즌1’ 의 우승자 ‘로꼬’ 또한 영입하게 된다. 그리고 얼마 후 ‘ AOMG’ 의 또 다른 CEO가 되어 줄 ‘사이먼 도미닉’ 과 ‘어글리 덕’ 까지 자신이 추구하는 음악을 서포트 해 줄 멤버들을 영입하며 탁월한 안목을 보여주었다.

뭐 그 이후의  ‘AOMG’ 의 멤버 영입과 행보는 생략두기로 하자! 그럼 뭐에 대해 이야기 하려고 하는지 혼란이 머리 속에 일어날 것이다.

 

초창기의 ‘박재범’ 은 랩 보다는 보컬에 적합한 무기를 가지고 있었다.

한창 높은 조회수와 많은 이야깃거리를 만들었던 ‘AOMG’ 의 싸이퍼 영상을 보면 ‘박재범’ 의 랩은 아직은 덜 숙성된 느낌을 보여 준다. ‘라임의 배치나 호흡, 스킬이 다른 멤버들에 비해 수준이하였다고 봐도 무방하다’ 는 의견들을 종종 볼 수 있었다. 얼마나 창피했을까? 필자의 개인적인 상상으로는 아마 엄청니게 연습했을 것이라고 추측된다. 슬슬 그의 앨범에서 랩의 비중이 늘어날 때 쯤, 필자가 그의 랩에 엄지를 들기 시작한 앨범은 바로 ‘WORLDWIDE’ 라는 앨범이었다. 첫 트랙 부터 강력한 랩과 질 좋은 트랩비트에 어우러진 앨범은 아주 작정하고 랩이  무언지 보여주겠다는 포부가 귀구멍에 스며 들고 있었으며 그것은 바로  그가 랩에 투자한 시간이 엄청나다는 노력의 방증이었다.

그 순간부터 ‘박재범’ 의 랩은 청자들의 박수를 받을 만한 위치로 향하기 시작했다. ‘몸매’ 라는 곡에서 주변의 아리따운 여성들과 합을 맞춰 춤을 추는 ‘박재범’ 의 평가는 그간의 노력에 대한 보답을 받는 듯 하다. 그 이후 ‘박재범’ 은 여러 트랙에서 랩과 보컬을 같이 보여주기도 하며 두 가지 필살기로 청자들에게 ‘귀르가즘’ 을 선사했다. 이제는 ‘보컬리스트’ 에서 랩까지 가능한 슈퍼스타로 소비되는가? 신은 노력하는 자를 돕는다 했는가! ‘Jay-Z’ 가 만든 크루 ‘락 네이션’ 에 ‘박재범’ 이 영입되었다 는 소식은 ‘박재범’ 과 우리나라에 많은 랩퍼들의 노력의 차이를 보여주는 장면이라 생각한다. 최근  박재범’ 의 인스타를 보면 외국 라디오에서 랩을 하는 ‘박재범’ 의 모습을 종종 보게 되는데  그 사이 많은 부분에서 끊임없는 업그레이드가 이루어 졌음 을 느끼게 된다.

또 몇가지의 필살기라 하면 사장으로서의 리더십과 실행력, 멤버 영입에 대한 안목 정도를 꼽을 수 있을 것 같다.아!! 춤실력 또한 빼 놓을 수가 없겠다! 또 하나의 레이블 ‘하이어 뮤직’을 이끌어 가며 열심히 작업하는 그의 모습을 보면 일본 만화 드래곤볼에서 손오공이 점점 자신의 한계를 깨내며 진화하는 모습이 연상된다. 이제 그는 현 힙합 씬 에서 커다란 영향력을 끼치는 아이콘으로 성장했고 그에 맞게 노력과 경험으로 얻어낸 여러 필살기 들로 좋은 음악을 갈망하는 우리들을 귀를 즐겁 게 해주고 있다.

 

Share.

About Author

Comments are closed.